벤츠, 세계 전기자동차 학술대회 및 전시회 참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3일부터 6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최되는 ‘제28회 세계 전기자동차 학술대회 및 전시회(EVS28)’에 참가한다.

이번 행사에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배출가스 제로 실현(Road to Emission Free Driving)’의 목표 아래 세계 최초로 자동차를 발명한 회사로서 기존의 최적화된 엔진뿐만 아니라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 등 다양한 형태의 파워트레인을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하고 있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전략을 소개한다.

이번 행사에는 지난 4월 서울모터쇼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바 있는 ‘The New S 500 PLUG-IN HYBRID’가 전시된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첫 번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자 세 번째 하이브리드 모델로, 소형차 수준의 연비 소비를 통해 동급 최고의 효율성과 파워풀한 성능을 실현한 친환경 럭셔리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이번 행사의 공식 오프닝 세리모니에 참석하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브리타 제에거(Britta Seeger) 대표는 “최적의 효율성과 최신 친환경 테크놀로지가 융합된 지속가능한 미래의 자동차에 대해 고민하고, 최고의 기술을 개발하는 것이 메르세데스-벤츠의 사명이자 의무라고 믿고 있다“고 강조하며, “이번 기회를 통해 메르데세스-벤츠의 진정한 가치를 보여줄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기조연설에 나서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제품 전략 담당 올리버 브리츠(Oliver Britz) 이사는 “점차 엄격해지고 있는 환경 규제 등 변화하는 산업 환경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메르세데스-벤츠는 향후 몇 년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부문에 보다 주력하게 될 것“이라며, “이로써 탄소 배출량 감축에 실질적인 기여를 하는 동시에, 고객들에게는 최고의 친환경 드라이빙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글 = 남태화 편집장(physcis@chol.com)
사진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프리미엄 전기자동차 전문 온·오프라인 매거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