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청, 공공기관 최초 0.5톤 전기차 ‘라보EV피스’ 운행

성남시청이 공공기관 최초로 파워프라자의 0.5톤 화물전기차 ‘라보EV피스’를 구입, 하천 및 공원관리 업무에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

파워프라자가 개조·보급하는 전기차 ‘라보EV피스’는 구동 배터리와 구동 시스템을 일체화한 PACK(파워팩) 구조로 개발됐으며, 자동차 구조에 최적화된 설계와 경량화 소재인 유리섬유를 사용해 최상의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한 35마력의 최고출력과 11.0kg·m의 최대토크를 바탕으로 최고속도 95km/h의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

특히 한번 충전으로 100km 주행이 가능하며, 500kg 적재무게와 등판각도 20.6도의 강력한 힘으로 시설관리업무, 특수(장)사업용, 근거리물류배송 등의 친환경 공무수행에서 다양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2016_0822-EV02성남시청_라보EV피스_01

파워프라자는 라보ev피스의 활발한 보급과 전기차의 저변확대를 위해 조달청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 단가계약을 체결했으며, 서울시 1220만원, 경기도(성남,수원,용인,화성,안산) 1120만원, 제주특별자치도 920만원에 전기차 ‘피스’를 만나볼 수 있다.

현재 파워프라자는 0.5톤 전기차를 시작으로 1톤 전기차의 상용화를 위한 안전인증 절차를 준비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전문 매거진 ‘EV 뉴스[EV NEW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