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볼트 EV, ‘2017 올해의 차’ 수상… 브랜드 3년 연속 수상 영예

쉐보레 순수전기차 ‘볼트 EV(Bolt EV)’가 최근 ‘모터트렌드(MOTOR TREND)’가 실시한 ‘2017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선정에서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모터트렌드는 첨단 디자인과 기술 혁신, 탁월한 효율성, 안전성, 주행성능 및 가격대비 가치 등 총 6가지 항목에 근거해 쉐보레 볼트 EV를 올해의 차로 결정했다.

지난 ‘2016 올해의 차’에 오른 카마로(Camaro), 2015년과 2016년에 걸쳐 연이어 ‘올해의 트럭’으로 선정된 콜로라도(Colorado)에 이은 이번 성과는 쉐보레 제품의 탁월한 상품성과 혁신을 입증한다.

한편, 한국지엠은 지난 10월 26일 한국전자전을 통해 ‘볼트 EV’의 내년 국내 시장 출시를 확정 발표하며, 말리부 하이브리드(Malibu Hybrid)와 볼트(Volt) 주행거리연장전기차에 이어 다양한 전기차 기술을 한국 시장에 선보이게 됐다.

최신 전기차 개발 기술과 LG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볼트 EV는 합리적인 가격의 장거리 주행 전기차로 최근 미국 환경청으로부터 383km(238마일)의 1회 충전 주행거리를 인증 받았으며, 국내 출시를 앞두고 주행거리와 충전시간 등 주요한 제품 제원에 대한 인증 절차를 밟고 있다.

볼트EV는 스마트폰 연동 기능을 대폭 강화한 커넥티비티와 인포테인먼트를 탑재하고 내년 상반기부터 국내 전기차 고객들에게 최적화 된 가치를 제공할 계획이다.

전기자동차 전문 매거진 ‘EV뉴스[EV NEW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