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뮬러 E 5라운드 ‘HKT 홍콩 E-Prix’ 오는 3월 10일 개최

[EV NEWS = 남태화 기자] 전 세계 주요 도시에서 펼쳐지는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2018-19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이하 포뮬러 E)’이 오는 3월 10일 홍콩에서 개최된다.

‘HKT 홍콩 E-Prix’는 지난 2016년에 개최된 이후 2년만에 다시 개최되는 이벤트로 아시아 개최 3개 지역 중 가장 먼저 개최되며, 시즌 5라운드로 진행된다.

이 대회에는 11개 팀, 22명의 드라이버가 참여해 경쟁을 펼칠 예정이며, 헤어핀 구간 2곳을 포함한 10개 턴 구간으로 이뤄진 홍콩 하버프론트의 1.86km 트랙에서 경기가 펼쳐진다.

이번 시즌 눈길을 끌고 있는 것은 혁석적인 차세대 경주차 젠2(Gen2)로 차별화된 디자인을 뽐내고, 한층 강화된 퍼포먼스와 함께 기존 경주차보다 두 배에 가까운 에너지 저장 능력을 갖췄다.

이에 따라 드라이버는 레이스 도중 경주차를 교체할 필요 없이 고속으로 풀 레이스를 완주할 수 있으며, 트랙 위에서의 즐거움을 극대화할 수 있다.

‘공격 모드(Attack Mode)’는 스피드 마니아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혁신적인 온트랙 기능이다. 특수 구간에서 이 모드를 활성화하면 운전자는 225kW까지 출력을 높일 수 있고, 관중은 차량에 켜지는 LED 광륜으로 어떤 운전자가 이 모드에 접어들었는지를 확인할 수 있다.

관광객들은 한층 다양해진 알리안츠 E-빌리지를 방문해 가상 센트럴 하버프론트 트랙에서 포뮬러E 시뮬레이터로 레이싱 경험을 맛볼 수 있다.

세계 최초의 인터렉티브 레이스인 고스트 레이싱은 게이밍 아레나에서 중계되는 실제 레이스에 참여해 실제 드라이버와 경쟁할 수 있는 경험을 선사한다.

포뮬러E 트램(Tram)은 올해 새롭게 시도되는 또 다른 프로그램이다. 3월 8~9일, 선별된 팬들은 트램을 타고 포뮬러E 드라이버들과 직접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을 갖는다.

트램은 홍콩을 대표하는 교통수단으로 트램에서 드라이버들과 함께 하는 시간은 인스타그램 등 SNS에 포스팅하기에 좋은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앤서니 라우는 홍콩관광청장은 “올해의 인상적인 라인업과 획기적인 혁신 프로그램들은 관광객들에게 스릴 넘치는 레이싱 장관을 선사할 것이다“며 ”HKTB는 포뮬러E와 같이 오래 지속되고 있는 전문 스포츠 행사를 전적으로 지원하며, 앞으로 더 많은 국제 스포츠 대회를 유치하고자 힘쓸 것이다“고 말했다.

사진제공=포뮬러 E 조직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